팬데믹 시대의 {공간, 이동, 교류} – 이나연 x 홍이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