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전시연계 프로그램] «새일꾼 1948-2020» 입법극장

대국민 찬반토론 ‹입법극장›

현재의 다양한 사회 제도가 품지 못하는 법의 사각지대와 이에 대한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퍼포먼스형 참여 프로그램 ‹입법극장›이 5/20부터 6/14까지 매주 수요일 일민미술관에서 열립니다. «새일꾼 1948-2020»의 연계 프로그램인 ‹입법극장›은 사회적, 정치적으로 소외되었던 커뮤니티 주체들이 자신의 목소리로 문제를 직접 발언하고, 정책 입안자들과의 대화와 토론을 통해 입법 과정에 참여할 수 있는 플랫폼입니다.

토크, 토론, 강연, 상영, 연극, 워크숍, 페스티벌 등 다양한 포맷의 프로그램에 각 커뮤니티 대표, 예술가, 국회의원, 사회학자 등 다양한 층위의 패널들이 참여하여 주제에 대한 토론을 벌이고 연극에 개입함으로써 공동의 합의 과정을 경험하게 됩니다. ⠀

소외와 차별에 맞서 우리는 어떤 대안을 상상해볼 수 있을까요? 입법극장에 참여해 여러분의 의견을 피력하세요.

일정
▫ 1화 | 5/20(수) 19:00 뉴노말 가족
▫ 2화 | 6/3(수) 19:00 지구와의 협상은 이미 늦었다?
▫ 3화 | 6/10(수) 19:00 예술가는 뭘로 돈 벌어요?
▫ 4화 | 6/17(수) 19:00 동성혼은 법제화되어야 한다?
▫ 5화 | 6/19(금) 19:00 다수결은 옳고 곧 민주주의다?

▫ 장소 ㅣ일민미술관
▫ 참가비ㅣ 무료
▫ 정원 ㅣ 50명 내외

후원: 서울특별시, 서울문화재단